은행

은성수 행장 "남북경협, 수출입銀 역할 강화"

  • 김형민 기자
  • 입력 : 2018.05.18 10:46

    수출입은행은 18일 서울 여의도 본점에서 제8차 남북협력 자문위원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자문위원회는 4월 남북 정상회담과 6월 개최될 북미 정상회담 이후 남북 교류협력 활성화가 예상됨에 따라 수은의 역할을 재점검하고 북한 정책 연구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북한·동북아연구센터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

    사진=수출입은행
    사진=수출입은행
    은성수 행장은 "수은은 남북경협에 오랜 경험을 가진 선도기관으로서 새로운 경협시대에 맞는 정책과 금융을 적극 모색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자문위원들은 "남북관계 중심이 외교·안보에서 경제협력으로 전환되는 과정"이라며 "수은의 국제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북한·동북아연구센터'가 국제협력과 재원조달에 관해 적절한 조언을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수은은 남북경협 중단 이후 대북 경협기업의 경영애로를 해소하기 위해 개성공단 기업에 6359억원의 피해지원을 실시했다. 개성공단 외 북한 진출기업에 대해서도 904억원을 지원했고 정부와 협의를 거쳐 투자·유동자산에 대한 추가 지원을 검토 중이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ChosunBiz.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