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두바이서 QLED TV 출시…중동시장 본격 공략

조선비즈
  • 황민규 기자
    입력 2018.05.16 14:15 | 수정 2018.05.16 14:17

    삼성전자(005930)가 두바이에서 2018년형 QLED TV 출시 행사를 열고 중동 시장 공략을 강화한다.

    삼성전자는 중동 지역에서는 처음으로 지난 13일 두바이의 한 호텔 펜트하우스에서 2018년형 QLED TV를 소개하는 'Q 하우스 이벤트'를 개최했다고 16일 밝혔다.

    삼성전자가 13일(현지시간)부터 이틀간 두바이의 JW 마르퀴스(JW Marquis) 호텔 69층에 위치한 고급 펜트하우스에서 중동 지역 최초로 2018년형 QLED TV 출시 행사를 열었다./ 삼성전자 제공
    이번 이벤트는 펜트하우스 내 공부방·침실·거실 등에서 부모와 3명의 자녀로 구성된 모델들이 직접 QLED TV를 사용하며 실생활에서의 활용 사례를 보여주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특히 삼성전자는 2018년형 QLED TV의 화질 기술력, 하나의 리모컨으로 TV와 주변 기기를 한 번에 제어하는 '삼성 원 리모컨'(Samsung One Remote) 기능, TV 화면이 꺼졌을 때 스크린에 소비자 맞춤형 생활 정보가 제공되는 '매직스크린' 기능 등을 시연하는 데 주력했다.

    명성완 삼성전자 중동 총괄장 부사장은 "삼성전자는 그동안 중동지역 전체 TV 시장 점유율이 금액 기준으로는 36%, 65인치 이상은 49%로 1위 자리를 유지해 왔다"며 "올해도 프리미엄 TV 브랜드 1위의 위상을 견고히 하겠다"고 말했다.

    핫뉴스 BEST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