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카카오프렌즈 키즈워치', 레드닷 디자인 부문 수상

조선비즈
  • 안별 기자
    입력 2018.04.09 08:50

    LG유플러스는 ‘2018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카카오프렌즈 키즈워치’가 디자인 부문 본상을 수상한다고 9일 밝혔다.

    카카오프렌즈 키즈워치 모델들이 키즈워치를 선보이는 모습. /LG유플러스 제공
    카카오프렌즈 키즈워치는 본체와 시곗줄이 분리 가능한 모듈형 디자인으로 시계 타입이나 목걸이 형태로 바꿀 수 있게 디자인됐다. 또 아이들이 사용하는 만큼 모서리를 둥글게 하고 실리콘 재질을 사용해 안전하게 착용할 수 있도록 했다.

    LG유플러스 측은 “어린이 전용 웨어러블 디바이스 특성에 적합한 ‘어린이 맞춤’ 디자인을 적용한 점이 이번 공모전에서 심사위원들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는 1965년부터 시작된 유명 디자인 공모전이다. 이번 공모전에는 전 세계 59개국으로부터 6300여개 이상의 디자인 결과물이 접수됐다.

    김지혁 LG유플러스 사용자경험센터장은 “이번 공모전에서 타깃 고객에게 최적화한 제품 디자인으로 좋은 심사결과를 받았다”며 “앞으로 아이들 눈높이에 특화된 제품을 지속 연구하고 발전시켜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핫뉴스 BEST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