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종합

SK텔레콤 AI '누구' 월간 사용자 대화량 1억건 돌파, 인식률 97%

  • 안별 기자
  • 입력 : 2018.03.14 10:44

    SK텔레콤은 인공지능 플랫폼 ‘누구’ 월간 사용자 대화량이 1억건을 돌파했다고 14일 밝혔다.

    SK텔레콤 측은 “이번 1억건은 잘못 누르거나 아무런 내용이 없는 건수를 제외한 매우 의미있는 수치다”며 “T맵을 비롯해 키즈폰, 셋톱박스 같은 다양한 영역에 인공지능을 접목해 실사용자를 확보하는 인공지능 생태계 육성 전략의 성과다”고 설명했다.

    ’누구’ 월간 실사용자 300만은 대한민국 국민 전체의 6% 수준이다. /SK텔레콤 제공
    ’누구’ 월간 실사용자 300만은 대한민국 국민 전체의 6% 수준이다. /SK텔레콤 제공
    2017년 8월 11만명을 기록했던 ‘누구’ 월간 실사용자는 2017년 9월 내비게이션과 ‘누구’를 결합한 ‘T맵 X 누구’ 출시 이후 2017년 10월 236만명으로 급증했다. 2월에는 300만명을 넘었다.

    또 키즈폰에 ‘누구’를 결합한 ‘쿠키즈 준3 X 누구’와 SK브로드밴드 셋톱박스에 ‘누구’를 결합한 ‘Btv X 누구’를 출시하면서 인공지능 생태계를 조성했다.

    SK텔레콤 측은 “300만명 이상의 사용자 데이터를 확보해 오인식 수준을 기존보다 4분의 1 수준으로 줄이고 인식률을 97% 수준까지 올렸다”고 설명했다.

    SK텔레콤은 앞으로 여러 기존 소프트웨어나 하드웨어에 ‘누구’를 결합해 인공지능 생태계를 확장시킬 계획이다. 또 인공지능 스피커 ‘누구 미니’에 새로운 색상을 추가한 제품을 3월 중 선보일 예정이다.

    이상호 SK텔레콤 서비스플랫폼사업부장은 “앞으로도 인공지능 서비스 영역을 지속적 확대해 국내 대표 인공지능은 물론 글로벌로 진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ChosunBiz.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