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바이오 · 제약

김성수 경희대한방병원장 ‘옥조근정훈장’ 수상

  • 허지윤 기자

  • 입력 : 2017.09.08 09:25 | 수정 : 2017.09.08 09:27

    경희대학교한방병원은 최근 김성수 병원장이 국민교육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아 문재인 대통령이 수여하는 ‘옥조근정훈장’을 받았다고 8일 전했다.

    김성수 경희대한방병원장 / 경희의료원 제공
    김성수 경희대한방병원장 / 경희의료원 제공
    지난 5월 문재인 대통령 한방주치의로 위촉돼 활동 중인 김성수 한방병원장(사진)은 관절질환 및 마비재활의 한방치료 권위자로 1986년부터 현재까지 30여 년간 경희대학교 한의과대학 교수로 재직하며 학술연구와 인재양성에 힘쓰고 있다.

    경희대학교한방병원 17대 병원장으로 ▲한약물연구소 개소 ▲마비질환, 관절질환, 여성의학, 비만 등 전문클리닉 구축 ▲양한방협진과 추나요법 건강보험 적용 시범사업 활성화 등 한의학 치료의 세분화, 전문화, 과학화에 앞장서고 있다.

    대외적으로는 대한재활의학과학회장, 대한스포츠한의학회장, 대한한의학회장, 중앙수련교육위원장, 서울중앙지방검찰청 의료자문위원 등을 역임하며 국민건강과 관련된 주요 정책과 사업에 기여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ChosunBiz.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