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하루 만에 계좌개설 30만명 넘게 몰려

조선비즈
  • 이승주 기자
    입력 2017.07.28 09:05 | 수정 2017.07.28 10:20

    한국카카오은행(이하 카카오뱅크)이 서비스 첫날 30만명이 넘는 고객을 끌어모으며 뜨거운 첫날을 보냈다. 카카오뱅크는 오전 8시 기준 30만500 계좌가 신규로 개설됐고, 65만2000건의 어플리케이션(응용프로그램) 다운로드가 진행됐다고 28일 밝혔다.

    카카오뱅크 체크카드. /카카오뱅크 제공
    카카오뱅크에 따르면 오전 8시 기준 여신과 수신 규모는 각각 500억원, 740억원으로 나타났다. 여신의 경우 대출 실행 금액 기준으로 한도를 채우지 못한 잔액은 제외됐다. 수신은 입출금예금과 적금·예금을 포함한 금액이다.

    가입자 수로만 놓고 보면 제1호 인터넷전문은행인 케이뱅크 출범 당시보다 빠른 속도로 고객들이 몰리고 있다. 케이뱅크는 출범 45일째가 돼서야 30만 고객을 확보했는데, 이를 하루만에 돌파한 셈이다.


    핫뉴스 BEST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