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재계

한화시스템, 드론 탐지 레이더 사업 진출

  • 안상희 기자

  • 입력 : 2017.07.25 18:41

    방산전자업체인 한화시스템이 드론 탐지 등 민수용 레이더 사업에 진출한다.

    한화시스템은 25일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과 무인기·드론 탐지용 전자광학·적외선(EO/IR) 연동 레이다의 공동 연구 및 개발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ETRI 대전 본원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장시권 한화시스템 대표와 이상훈 ETRI 원장이 참석했다.

    이번 사업은 드론 불법 비행으로 인한 위협을 해결하기 위해 추진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국토교통부, 경찰청이 참여한다.

    사업비용은 총 120억원이며, 레이더 개발 완료 목표는 2021년 말이다. 연구 주관기관은 ETRI며, 한화시스템을 비롯해 인텍텔레콤, MTG, RFPT가 공동연구 업체로 참여한다.

    한화시스템과 ETRI는 군용 레이더 대비 저비용, 소형, 경량, 저전력을 구현하는 민수용 제품을 개발한다. 한화시스템은 장소 제한 없이 2인 1조로 운반 및 설치할 수 있으며 정지 상태에 가까운 초저속 드론까지 감지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이상훈 ETRI 원장은 “민수용 레이다는 고성능·고기능을 요구하는 군용과는 전혀 다른 설계개념과 기술적 접근방법이 필요하다”며 “ETRI는 관련 분야에서 축적한 기술과 경험을 바탕으로 본 사업을 성공적으로 완료할 계획”이라 했다.

    장시권 한화시스템 대표는 “민수용 레이더 개발을 발판 삼아 향후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적극 대응하는 신사업 발굴에도 많은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ChosunBiz.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