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정무위, 최종구 금융위원장 후보자 청문보고서 채택

  • 송기영 기자
  • 입력 : 2017.07.17 20:23

    국회 정무위원회가 17일 최종구 금융위원장 후보자에 대한 청문보고서를 채택했다.

    정무위는 이날 최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를 실시한 직후 전체회를 열어 여야 합의로 청문보고서를 가결했다.

    정무위는 종합의견서에서 최 후보자에 대해 “우리 경제가 당면한 대내외적 금융현안의 해결을 위한 전문성을 갖추고 있다”며 “가계부채 문제 극복 및 금융산업 선진화·금융소비자 보호·중소기업 및 취약계층 금융지원 등을 위한 정책 의지와 소신으로 볼 때 금융위원장으로서의 자질과 능력을 갖춘 것으로 판단된다”고 평가했다.

    최종구 금융위원장 후보자가 17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의원 질의에 답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제공
    최종구 금융위원장 후보자가 17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의원 질의에 답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제공
    이어 “후보자는 30여년간 공직에 재직하면서 기획재정부 국제금융국장·국제경제관리관, 금융위원회 상임위원, 금융감독원 수석부원장, 서울보증보험 사장, 한국수출입은행장 등 국제·국내금융 분야를 두루 거치면서 우리 경제가 당면한 대내외적 금융현안의 해결을 위한 전문성을 갖추고 있다”고 덧붙였다.

    정무위는 다만 “금융정책의 주요 현안에 대한 이해도 및 기관장으로서의 추진력이 다소 부족하다”며 “금융규제 개혁과 금융산업의 경쟁력 강화에 대한 소신과 비전이 부족하다는 지적이 있었다”고 부정적 평가도 적었다. “직계비속의 금융거래 내역 등 일부 자료가 제출되지 않아 인사 검증에 한계가 있었다”고도 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ChosunBiz.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