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축은행ㆍ
대부업

저축은행 25곳, 채무조정졸업자 전용 사잇돌 대출 출시

  • 김형민 기자
  • 입력 : 2017.07.17 12:00

    저축은행 25곳이 오는 18일부터 채무조정졸업자 전용 사잇돌 중금리 대출을 출시한다.

    해당 상품 취급 저축은행은 BNK, HK, IBK, KB, NH, SBI, 대한, 동원제일, 모아, 신한, 오케이, 웰컴, 진주, 키움, 페퍼, 한국투자, 대신, 드림, 머스트삼일, 세람, 스마트, 예가람, 현대, 고려, 대명 등이다.

    채무조정졸업자 전용 사잇돌 대출은 금융거래 이력 부족 등으로 일반 사잇돌 대출 이용이 어려운 채무조정졸업자들을 위해 별도의 신용평가 모델을 적용하는 상품이다.

    조선DB
    조선DB
    금융위 관계자는 17일 “장기간 상환 노력으로 재기에 성공한 채무조정 졸업자들이 긴급한 자금수요 등으로 고금리 대출을 이용하지 않도록 지원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해당 상품 대상자는 ▲채무조정제도를 졸업한지 3년 이내 ▲저축은행 사잇돌2의 소득기준 충족자 중 금융거래 이력 부족 등으로 기존 사잇돌 대출이 어려운 사람이다.

    소득기준은 사잇돌 2 대출과 동일하다. 재직기간 6개월 이상인 근로소득자로 연봉 1500만원 이상이어야 한다. 1년 이상의 사업소득자는 800만원 이상, 1개월 이상 연금수령자의 경우 800만원 이상이다.

    급여소득자의 경우 재직증명서와 근로소득증빙서류가 필요하다. 사업소득자는 사업자등록증과 사업소득증빙서류, 연금소득자는 연금 수급권자 확인서와 연금 수령증명서 등을 제출해야 한다. 이밖에 채무조정 졸업 확인서류도 필요하다.

    대출한도는 1인당 최대 1000만원 이내이며 대출기간은 최장 5년, 원리금 균등 분할상환 방식이다. 대출금리는 연 14~19%다.

    금융위 관계자는 “전체 사잇돌 대출 공급규모 2조1500억원 중 약 1500억원 규모로 해당 상품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ChosunBiz.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