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전기전자

LG디스플레이, 세계 최초 77인치 투명 플렉서블 디스플레이 개발

  • 황민규 기자
  • 입력 : 2017.06.22 14:00 | 수정 : 2017.06.22 15:52

    LG디스플레이(034220)가 세계 최초로 77인치 투명 플렉서블 디스플레이 개발에 성공했다. LG디스플레이가 맡아 59개월간 진행한 이번 프로젝트가 성공적인 결실을 맺으면서 미래 시장으로 꼽히는 투명 디스플레이 분야에서 한국 기업이 한 발 앞서 나갈 수 있는 초석을 마련했다.

    22일 LG디스플레이는 서울올림픽파크텔에서 이인호 산업통상자원부 차관, 하상태 산업기술평가관리원 본부장, 서광현 한국디스플레이협회 상근부회장을 비롯해 여상덕 LG디스플레이 CMO(Chief Marketing Officer) 사장, 강인병 CTO(Chief Technology Officer) 전무 등이 참석한 가운데 '투명 플렉서블 디스플레이 국책과제 성과공유회'를 개최했다.

    LG디스플레이의 77인치 투명 플렉서블 디스플레이를 활용해 만든 사이니지 제품./ LG디스플레이 제공
    LG디스플레이의 77인치 투명 플렉서블 디스플레이를 활용해 만든 사이니지 제품./ LG디스플레이 제공
    투명 플렉서블 디스플레이 국책과제는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 주관으로 진행됐다. 정부와 민간이 컨소시엄을 이뤄 참여했으며 무려 59개월 동안 이어진 장기 프로젝트다. 목표는 초고해상도의 투명 디스플레이를 개발해 한국 디스플레이 산업의 미래 경쟁력을 확보하는 것이다.

    이번 국책과제의 주관기업인 LG디스플레이는 77인치, UHD(3840×2160) 해상도, 투과율 40%, 곡률반경 80R(반지름이 80mm인 원의 휜 정도)을 구현하는 투명 플렉시블 디스플레이를 세계 최초로 개발하는 데 성공했다. 이는 당초 목표였던 60인치 이상 및 곡률반경 100mm을 상회하는 성과다.

    또 이번 국책과제를 통해 LG디스플레이는 77인치 투명 디스플레이뿐만 아니라 빛의 투과 또는 차광을 선택할 수 있는 55인치 투과도 가변 투명 디스플레이 개발에도 성공했다.

    후방산업인 장비업체들 역시 대면적 투명 플렉시블 디스플레이용 장비를 세계 최초로 개발하는데 성공했다. 전방산업의 UI 업체들은 LG디스플레이의 투명 플렉서블 디스플레이 등을 적용한 디지털 사이니지(Signage), 스마트 데스크 등의 응용 제품을 선보이기도 했다.

    이날 강인병 LG디스플레이 전무는 "이번 국책과제 수행을 통해 대면적 OLED의 기술력을 제고하는 동시에 OLED 진영 확대 및 OLED의 신시장 확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LG디스플레이는 미래 디스플레이 시장을 리딩하는 기업으로서 보다 더 높은 가치를 제공하기 위해 힘쓰겠다"고 밝혔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ChosunBiz.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