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전기전자

퀄컴·네이버, 인공지능 기반 IoT 생태계 구축 위해 협력 체결

  • 황민규 기자
  • 입력 : 2017.06.19 10:02

    퀄컴과 네이버가 함께 인공지능(AI) 기반 사물인터넷(IoT) 생태계 구축에 나선다.

    퀄컴 자회사인 퀄컴테크놀로지는 네이버와 AI 기술 및 서비스 구축을 위해 전략적 협력을 맺었다고 19일 밝혔다.

    퀄컴테크놀로지는 네이버와 AI 기반 IoT 생태계 구축을 위해 전략적 협업을 맺었다고 19일 밝혔다./ 퀄컴 제공
    퀄컴테크놀로지는 네이버와 AI 기반 IoT 생태계 구축을 위해 전략적 협업을 맺었다고 19일 밝혔다./ 퀄컴 제공
    퀄컴은 자사의 IoT 플랫폼에 네이버와 라인(주)이 함께 개발한 AI 솔루션 ‘클로바(Clova)’를 지원한다. 네이버는 퀄컴의 시스템온칩(SoC)를 우선적인 시스템 솔루션으로 채택한다.

    AI 하드웨어 제조사들이 퀄컴칩을 장착해 '클로바'를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이 최종 목표다. 이를 통해 퀄컴은 자사의 플랫폼 기반 스마트 스피커, 스마트홈 허브 및 로봇 등 다양한 IoT 기기를 상용화를 앞당긴다는 방침이다.

    이태원 퀄컴코리아 사장은 “네이버 AI 와의 전략적 협력은 IoT생태계에서 양사의 입지를 더욱 공고히 다져줄 것”이라며 “클로바 AI와 퀄컴 테크놀로지의 플랫폼으로 제조사들이 더욱 더 편리하고 경쟁력 있는 IoT 제품과 서비스를 소비자들에게 제공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성숙 네이버 대표는 “이번 퀄컴과의 협력을 통해 클로바 기반의 AI 플랫폼 생태계 조성이 더욱 더 촉진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클로바의 성능을 더욱 고도화하고, 클로바 생태계를 활성화해 나가며 AI 시대로의 패러다임 전환을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ChosunBiz.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