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전기전자

'이재용 부재' 삼성전자, 24일 주주총회…"지주사 전환 윤곽 나올까?"

  • 박성우 기자
  • 입력 : 2017.03.24 06:41 | 수정 : 2017.03.24 06:45

    삼성전자의 제48기 정기주주총회가 오는 24일 서울 서초구 삼성전자 다목적홀에서 열리는 가운데, 지주사 체제 전환에 대한 언급이 있을지 관심이 주목된다.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는 삼성전자 주총의 안건으로는 재무제표 승인 건과 이사 보수한도 승인 건 등이 올라와 있다. 지난해 390억(일반보수 300억원·장기성과보수 90억원)이던 이사 보수한도는 올해 550억원(일반보수 300억원, 장기성과보수 250억원)으로 160억원 늘어난다. 신규 이사 선임 안건은 없다.

    삼성전자 주주총회장의 모습 /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 주주총회장의 모습 /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 안팎에서는 주총 안건보다는 이번 주총에서 지주회사 전환 검토를 포함한 주주가치 제고 방안에 대한 언급이 있을 지 주목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11월 미국계 헤지펀드 엘리엇 등이 지주회사 전환을 요구하자 “중립적 입장에서 지주회사 전환을 포함한 지배구조 개편 방안을 검토한 뒤 추후 확정할 예정, 고려해야 할 사안이 많아 최소 6개월이 걸릴 것”이라고 공시한 바 있다.

    또 이상훈 삼성전자 사장(CFO)도 지난 14일 중구 대한상의회의소에서 열린 국세청장 초청 간담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지주회사 전환은 주주와의 약속 사안으로 그룹 이슈와 관계없이 현재 검토하고 있으며 예정대로 발표할 것”이라고 밝혔다.

    전문가들은 이번 주총에서 지배구조 개편안이 언급된다면 지주사 전환 및 시기 발표, 전환은 언급하지만 시기는 미확정, 미언급 및 철회 등 3가지 시나리오를 예상하고 있다. 특히, 증권가에서는 삼성전자가 지주사 전환을 곧 가시화할 것이라며, 다음 달 인적 분할 작업에 물꼬를 틀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이상원 한화투자증권 연구원은 "삼성가의 3세 승계 과정에서 삼성전자의 지주사 전환은 필수 불가결 요소로 꼽힌다"면서 이번 주총이 삼성전자 지배 구조 개편의 시험대가 될 것으로 전망했다.

    삼성전자의 지배구조 재편은 이미 오래전부터 예상됐다. 이재용 부회장 등 총수 일가의 삼성전자 지배력을 높일 수 있는 최적의 지배구조 개선 방법이 지주회사 전환이기 때문이다.

    삼성전자가 그룹의 ‘캐시카우(현금창출원)’와 연구개발 모두를 담당하는 최고 핵심 계열사이지만, 총수 일가와 특수관계인의 보유 지분율은 18.44%로 낮다. 특히 삼성그룹 3세 경영시대를 이끄는 이재용 부회장의 지분율은 0.6%에 불과하다. 부친인 이건희 회장(지분율 3.54%)과 모친 홍라희 여사(0.77%) 지분을 모두 승계한다 해도 지분율이 4.91% 정도에 그친다.

    이재용 부회장은 취약한 지배력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삼성전자의 인적분할을 통한 지주사 체제 전환을 제시해왔다. 이는 삼성전자를 지주사인 삼성전자홀딩스(가칭)와 사업회사로 분할한 뒤 삼성전자가 보유한 12.8%의 자사주를 활용해 총수 일가와 지주사의 사업회사 지배력을 끌어올리는 방법이다.

    원래 자사주는 의결권이 없다. 그런데 인적 분할한 후 사업회사의 자사주를 지주회사로 넘기면 자사주의 의결권이 부활한다. 현재 자사주 의결권 부활을 막는 상법 개정안이 국회에 계류 중인 것도 삼성전자의 지주회사 전환을 재촉할 수 있다.

    이 부회장이 구속으로 부재한 상황에서 구체적인 지주사 전환 발표는 없을 것이라는 전망도 나오고 있다. 최순실 국정농단 사태로 인해 삼성물산과 제일모직의 합병 과정이 구설에 오른 만큼 지주사 전환 추진이 부담스러울 수 있다는 것이다.

    재계 한 관계자는 “이 부회장 구속과 미전실 해체 등으로 지배구조 변환 일정에 차질이 생기는 게 아니냐는 우려가 나오고 있다”며 “이 부회장이 검찰의 수사를 받는 만큼 지주사 개편 문제에 신중하게 접근할 것”이라고 말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ChosunBiz.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