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조선·철강·기계

성동조선해양 선주사 스콜피오탱커스, 후원금 8만 달러 쾌척

  • 안상희 기자

  • 입력 : 2017.03.20 18:01

    성동조선해양은 선주사인 스콜피오 탱커스가 20일 11만5000톤급 정유운반선 명명식에서 성공적인 프로젝트 마무리와 높은 품질을 위해 노력한 임직원들의 노고에 대한 감사로 후원금 8만달러(약 9억원)을 쾌척했다고 밝혔다.

    스콜피오 탱커스 선박의 수석감독관 소트리오스 카사라스가 20일 선박의 성공적인 건조에 대한 감사인사를 전달하고 있다./성동조선해양
    스콜피오 탱커스 선박의 수석감독관 소트리오스 카사라스가 20일 선박의 성공적인 건조에 대한 감사인사를 전달하고 있다./성동조선해양
    스콜피오 탱커스는 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통영시와 고성군에 각각 1만달러를, 성동조선해양 임직원들을 위해서는 2만달러를 쾌척했다. 스콜피오 탱커스는 성동조선 어린이집에는 아이들이 좀 더 좋은 환경에서 성장할 수 있도록 써달라며 4만달러를 전달했다.

    성동조선해양 관계자는 “함께 생활하는 지역 이웃에게 사랑을 실천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돼 보람을 느낀다”며 “조선산업이 어려운 시기지만, 최고 품질의 선박건조로 선주사와의 신뢰관계를 돈독히 하고 고객만족을 통해 이 어려운 시기를 헤쳐나가겠다"고 말했다.

    스콜피오사는 지난 2014년 18만톤급 벌크케리어 6척, 11만5000톤급 탱커 2척 등 총 8척의 선박을 발주하며 성동조선해양과 연을 맺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ChosunBiz.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