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미디어 산업생태계 혁신ㆍ경쟁력 강화 위한 ‘500V2 미디어그룹’ 출범

  • 콘텐츠부

  • 입력 : 2017.02.22 10:00

    양질의 콘텐츠 제작과 공정한 미디어의 활용으로 기업 본연의 과업에 충실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하기 위해 미디어 산업분야 벤처기업들이 뭉쳤다.

    사진=(좌)500V2 김동혁 부사장, 500V2 박민우 대표, 500V2 명승은 총괄대표, 500V2 이수형 대표, 500V 김충범 총괄대표(우)
    사진=(좌)500V2 김동혁 부사장, 500V2 박민우 대표, 500V2 명승은 총괄대표, 500V2 이수형 대표, 500V 김충범 총괄대표(우)
    출범 1년11개월 만에 벤처연합 모델 최초로 코넥스에 상장한 500V(대표 김충범)가 미디어 산업분야의 벤처기업들을 모은 두 번째 벤처연합인 500V2(총괄대표 명승은, 공동대표 이수형, 박민우)를 선보였다.

    500V2는 기업 연합체로써 빠르게 변화하는 미디어 환경에 대한 유연한 대응은 물론, 중소 미디어 기업들의 자본시장 진입 가능성을 높여 기업의 경쟁력을 극대화하겠다는 계획이다.

    명승은 500V2 총괄대표는 “기업생존이라는 거대 목표가 오히려 기업의 생존을 방해한다”면서 “플랫폼과 크리에이터의 성장을 저해하는 부정적인 요소들을 제거할 수 있는 환경이 필요하다고 판단했다”고 출범 배경을 밝혔다.

    박민우 공동대표는 “현재 다수의 미디어, 콘텐츠 기업들과 미팅을 진행하고 있으며 동 산업 생태계의 혁신과 기업경쟁력 강화라는 기치 아래 많은 기업들이 합류의지를 비치고 있다”고 말했다.

    관계자에 따르면, 500v2는 이미 지난 해부터 미디어 기업 간 유기적인 관계의 필요성에 주목했고 난립·분절돼 있는 해당 산업의 기업들을 모아 중소기업 혼자서는 추진할 수 없었던 다양한 대형 프로젝트를 기획 중이다.

    500V2는 현재 ▲앳스퀘어(스타트업 미디어 브랜드 벤처스퀘어 운영) ▲미디어움(온오프라인 통합 광고 컨설팅) ▲이피피미디어(지하철 동영상 광고 플랫폼) ▲이피피인터랙티브(디지털콘텐츠 제작 및 전시기획) ▲ 비닷크리에이티브(UIUX 컨설팅 및 콘텐츠 제작) ▲경기교육신문(교육신문 매체, 영어교육 컨설팅) 등 13개의 기업으로 구성돼 있다.

    한편, 최근에는 6개의 마케팅 기업을 인수해 7개사가 패밀리를 이룬 디지털 마케팅커뮤니케이션 전문그룹 ‘더퍼플프렌즈그룹(이하 TPFG)’도 500V2 미디어그룹에 참여를 확정했다.

    이로써 TPFG의 ▲퍼플프렌즈(온/오프라인통합 IMC 캠페인 및 모바일 마케팅) ▲클렉스(검색마케팅 및 바이럴, SNS 등 콘텐츠마케팅) ▲엠피알디(웹사이트/어플리케이션 기획, 개발 및 운영) ▲크레모아(모바일/웹 게임 마케팅) ▲지오코리아(언론홍보 및 해외마케팅) ▲디자인감자(인쇄출판 및 전시디자인) ▲카카오부산경남센터(부산, 경남, 울산 거점의 남부권 마케팅)가 500V2 미디어그룹으로 합류하게 된다.

    TPFG의 모기업인 (주)퍼플프렌즈는 2007년 설립된 온라인 마케팅대행사로, 모바일마케팅연구소를 설립하고 모바일 마케팅컨퍼런스를 개최하는 등 모바일마케팅 분야에서 전문성을 인정받아 왔으며, 2016년 메가 에이전시(Mega-Agency) 체제를 갖추며 디지털 마케팅의 전 영역을 아우르는 마케팅 전문 그룹으로 거듭났다.

    이수형 TPFG 대표는 “급변하는 디지털 마케팅 시장에서의 경쟁력은 고객의 다양한 요구에 유연하게 대처할 수 있는 적극적 컨소시엄 체계 구축 및 데이터 분석, 타겟팅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는 플랫폼 비즈니스의 개발”이라며 “기존의 자원들이 더 큰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하는 한편, 신규 비즈니스 개발에도 더욱 안정적으로 집중할 수 있을 것”이라고 참여 배경을 밝혔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ChosunBiz.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