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영욱-신정환 빠진 채리나 김지현 3인 룰라, 엠넷 '날개잃은 천사' 무대

조선비즈
  • 조선비즈닷컴
    입력 2015.03.06 11:25 | 수정 2015.03.06 11:28

    스포츠조선

    고영욱-신정환 빠진 채리나 외 3인 룰라가 엠넷에서 화려한 컴백 무대를 선사했다. 

    룰라는 5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20년 만에 '날개 잃은 천사'를 다시 불렀다.  

    이날 룰라는 '3!4'로 '엠카운트다운' 오프닝 무대를 열며 기대감을 높인 뒤 '날개 잃은 천사'를 열창했다.

    3명의 룰라는 엉덩이치기 춤까지 완벽하게 재현하며 팬들에게 향수를 선물했다.

    1994년 데뷔한 룰라는 2009년 데뷔 15주년을 맞아 원년 멤버 이상민, 김지현, 채리나, 고영욱이 함께 룰라 9집을 발표했지만, 이후 고영욱이 미성년자 성추문 사건으로 구속되면서 현재는 3인 체재로 활동하고 있다.

    이에 대해 누리꾼들은 "고영욱-신정환 빠진 채리나 외 3인 룰라, 룰라 정말 많은 일이 있었네..", "고영욱-신정환 빠진 채리나 외 3인 룰라, 역시 날개잃은 천사는 지금 들어도 좋아", "고영욱-신정환 빠진 채리나 외 3인 룰라, 추억돋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핫뉴스 BEST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