퀄컴, 잡플래닛에 90억원 투자…알토스벤처스, 본엔젤스도 참여

조선비즈
  • 류현정 기자
    입력 2015.01.14 11:46 | 수정 2015.01.14 11:47

    미국 반도체 기업 퀄컴의 벤처투자 전문 자회사인 퀄컴벤처스(Qualcomm Ventures)는 다른 벤처캐피털 회사인 알토스 벤처스, 본엔젤스 등과 함께 기업 정보 공유 플랫폼 잡플래닛에 90억원 규모의 투자를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잡플래닛은 기업의 전직,현직 임직원이 직장생활을 하며 느낀 솔직한 기업정보를 익명으로 공유하는 플랫폼이다. 잡플래닛은 퀄컴이 한국에서 투자한 9번째 기업이다.

    지난 4월 서비스를 시작한 잡플래닛은 9개월 만에 월 순 방문자 300만명을 돌파했다. 약 2만개 기업에 대한35만개 이상의 리뷰와 연봉 등의 정보를 제공한다.

    황희승 잡플래닛 대표는 “대부분의 투자 집행이 미국에서 이루어진 만큼, 해외에서도 많은 관심을 보여주신 것 같아 감사 드린다”며, “이번 투자를 통해 서비스를 고도화 시키고, 태국, 인도네시아, 대만, 말레이시아, 필리핀 등 동남아 5개국 진출을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권일환 권일환 이사는 “지금까지 정확하고 투명한 기업정보를 얻을 수 있는 통로가 없었다”면서 “잡플래닛은 구직자들에게 솔직하고 살아 있는 기업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를 구축해 구인, 구직 시장의 새 모델을 제시했다”고 말했다.

    한편,퀄컴벤처스는 한국을 포함해 중국, 유럽, 인도, 이스라엘, 북미와 남미등 총7개 지역에서 글로벌 벤처 투자 경진 대회 ‘큐프라이즈(QPrize™)’도 정기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각 지역별 우승자에게는 상금으로는 10만 달러의 투자지원금과 우승상금 15만 달러가 수여되는 큐프라이즈 글로벌 그랜드 프라이즈(QPrize Global Grand Prize)대회 참가 자격이 주어진다.

    핫뉴스 BEST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