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게임ㆍ인터넷

다음 오픈 API 사용건수, 월 3억건 돌파

  • 정선미 기자
  • 입력 : 2013.12.03 11:05

    다음 제공
    다음 제공
    다음커뮤니케이션은 외부 기업과 개발자에게 제공하는 오픈 응용프로그램지원환경(API)의 사용 건수가 10월 기준 월 3억건을 넘어섰다고 3일 밝혔다.

    다음은 2006년 10월부터 다음 검색, 지도, 콘텐츠 등을 오픈 API형태로 제공하고 있으며, 워크넷 등 공공기관은 물론 에버랜드, 현대카드 등 다양한 기업들이 활용하고 있다.

    오픈 API의 사용 비율을 서비스 종류별로 보면 검색 API가 전체의 45%를 차지, 월 약 1억2000만건의 검색 데이터를 처리한다. 올해부터 다음이 온라인 검색 광고 사업에 진출하면서 검색 광고 상품과 함께 검색 API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다음의 검색 API를 활용하는 드림위즈, 코리아닷컴과 같은 중소 포털 사이트들은 이를 통해 검색 기능 향상은 물론 광고 수익이 발생하는 상생 효과를 거두고 있다고 다음측은 설명했다.

    지도 API의 사용량은 월 1억건을 넘어서며 일 평균 400만회 이상 사용되고 있다. 이는 작년 지도 API의 상업성 사용 기준 완화 이후 사용량이 대폭 증가한 것이다. 매일 5000여개 사이트에서 특정 장소의 약도 및 위치 표시를 위해 지도 API를 사용한다.

    한편 올해부터 제공하기 시작한 마이피플 봇 API서비스는 매월 100%의 성장세를 기록 중이다. 봇 친구를 등록하면 일대일 대화가 가능하기 때문에 사내외 알림 메시지 전송, 학습 사이트 등에서 주로 활용된다. 이외에도 다음은 기상 센서 API, 정적 지도 API, 다음 프로필 API 등을 제공하고 있으며, 앞으로 공공 지식 기반(KB) API, 클라우드 API, 장소 검색 API 등도 추가할 계획이다.

    윤석찬 다음 DNALab 팀장은 “지금까지 PC 기반의 오픈 API 서비스에 주력해 왔다면, 내년에는 모바일 API 활용을 위한 소프트웨어개발도구(SDK)와 라이브러리 지원을 더욱 늘려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 Copyrights © ChosunBiz.com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