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300개 스타트업, 지도로 한번에 확인하세요

조선비즈
  • 박정현 기자
    입력 2013.02.25 11:56

    중소기업진흥공단이 지원하는 벤처업체 프라이스톤스는 국내 300여개 스타트업의 회사정보, 채용정보, 위치정보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스타트업 지도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25일 밝혔다.

    프라이스톤스가 지난달 출시한 스타트업 위키피디아인 ‘로켓펀치’에는 국내에 기반을 둔 스타트업이라면 누구든지 무료로 자신들의 회사 정보 혹은 채용 정보를 올릴 수 있다. 등록된 정보는 프라이스톤스 측 큐레이터의 검토와 보강을 거쳐 24시간 내로 공개된다.

    프라이스톤스는 이날 로켓펀치에 지도 서비스를 추가하면서 국내 300여개 스타트업의 위치를 한 눈에 파악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프라이스톤스 관계자는 “국내 무수한 스타트업간의 거리를 좁히기 위해 만들었다”며 “스타트업에 취업을 원하는 구직자들이, 지역별 회사 및 사무실의 위치를 한눈에 볼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로켓펀치'의 스타트업 지도/사진=프라이스톤스 제공
    핫뉴스 BEST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